염태영 “국민의힘, 백신 접종에 어깃장 그만하라”

“마치 함정을 파놓고 먹잇감을 기다리고 있는 사람 같다” 원색적 비판
임현상 기자
locallife@locallife.news | 2021-03-03 11:52:56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염태영 민주당 최고위원은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 연일 비판을 쏟아내는 국민의힘을 향해 마치 함정을 파놓고 먹잇감을 기다리고 있는 사람 같다고 원색적으로 비판하며, “어깃장을 그만 내려놓으라고 일갈했다. 사진은 염태영 최고위원의 발언 모습. (사진제공=더불어민주당)

 

[로컬라이프] 임현상 기자 =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수원시장)이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 부정적 공세를 쏟아내고 있는 국민의힘을 향해 어깃장 그만하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3, 염태영 최고위원은 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코로나 백신 접종이 우리 국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 덕분에 원만하게 진행되고 있다이런 시국에 제1 야당 비상대책위원장의 거짓 발언은 참으로 우려스럽다고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정조준했다.

 

염 최고위원은 국민의힘당의 어깃장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라며 백신 확보가 늦었다고 비난할 땐 언제이고, 대통령부터 접종하라거나, 아스트라제네카가 문제가 있다고 이제는 불안 심리까지 자극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마치 함정을 파놓고 먹잇감을 기다리고 있는 사람 같다고 원색적인 비판을 쏟아냈다.

 

이어 우리는 전국민 집단면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국민 불안을 자극할 때가 아니라 이제 전문가의 의견을 신뢰하고 따라야 할 때이다라며 국민의힘은 어깃장 그만 내려놓길 바란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locallife@locallife.news

[ⓒ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