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라이프] 안성시, 새 학기 어린이 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집중단속 실시

송준형 기자
locallife@locallife.news | 2021-03-02 23:23:49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사진/안성시청(사진제공=안산시)

 

안성시는 새 학기를 맞아 3월 2일부터 12일까지 어린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 ‧ 정차 집중단속을 실시한다. 

 

이번에 집중단속은 안성경찰서(서장 이명균)와 합동으로 등 ‧ 하교 시간에 이루어지며, 모범운전자 및 녹색 어머니회와 함께 어린이 보호구역 내 현수막 설치 등의 불법 주 ‧ 정차 교통안전 캠페인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코로나 19에 따른 학년별 실제 등교시간대에는 학교 앞 불법 주 ⸳ 정차 상습지역을 순회하며 단속하고, 특히 어린이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하교시간대에는 사고다발지역 등 취약지역을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도로교통법 시행령 개정으로 오는 5월 11일부터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 ‧ 정차 과태료가 일반도로 대비 현행 2배(승용차 8만원, 승합차 9만원)에서 3배(승용차 12만원, 승합차 13만원)로 인상되는 만큼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경재 교통정책과장은 “앞으로도 경찰서와의 긴밀한 협조로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 ⸳ 정차 차량에 대한 단속을 강화할 것”이라며 “통학로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주 ⸳ 정차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예외 없는 강력 단속을 시행하여 어린이뿐만 아니라 교통약자가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하고 즐거운 등 ‧ 하교 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locallife@locallife.news

 

[ⓒ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