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앞두고 참여 열기 활활

59개 업체 참가 신청, 해외바이어 50개사와 일대일 상담 추진
이정욱 기자
natimes@naver.com | 2019-08-01 17:14:52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앞두고 참여 열기 활활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9월‘2019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행사를 앞두고 도내 수출기업 59개사가 참가 신청하는 등 높은 참여 열기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는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고 KOTRA제주사무소, 제주경제통상진흥원가 공동주관하는 행사로 오는 9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메종글래드 호텔에서 개최한다.

특히, 행사 이틀째인 24일에는 해외바이어와 수출기업 간 1대1 수출 상담이 예정돼 있다.

도는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해외바이어와의 수출 상담을 원하는 참가 기업을 모집했으며, 식품 23개사, 화장품 19개사 등 수출기업 59개사가 참가 신청을 했다.

올해 수출상담회는 KOTRA 해외무역관, 해외통상사무소, 통상자문관 등을 활용해 다양한 해외바이어를 발굴하고, 실용적 수출상담회로 운영하고자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중국, 말레이지아, 인도네시아 등 해외통상자문관이 현지 바이어와 함께 참여해 제주기업과의 수출상담을 진행하고, 중국 현지에서 운영 중인 제주상품 전용 전시판매장 관계사 3곳도 함께 참여한다.

제주-중국 경제무역인 통상 네트워크사업 참여 대련기업들도 참여하며, 중국 왕홍 생방송도 함께 진행해 제주상품 판매·홍보에도 집중할 계획이다.

도는 참여 신청한 제주기업 59개사에 대한 사전자료를 해외무역관 등을 통해 바이어 등에 제공 중이며, 8월 바이어 선정이 최종 완료되면 참가기업과 통역원 대상 사전 설명회도 추진할 예정이다.

손영준 도 일자리경제통상국장은“이번 수출상담회가 해외시장 개척에 도움이 될 거라 기대한다”며 “해외 진성바이어와 수출 상담을 통해 해외판로 확대 등 실질적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